스페이스랩

HOMEHOME > 스페이스랩 > 교육 연구진

교육 연구진

스페이스랩의 선생님소개합니다.

스페이스랩은 학생들에게 우주를 가르쳐주시는 선생님과 서양미술을 전공하신 선생님, 특별수업이나 수업교재의 감수를 맡아주시는 기업 연구소의 박사님을 비롯한 엔지니어 20여분으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우주과학은 천문학을 비롯하여 다양한 분야의 학문이 결합되어 발전해온 융합과학의 꽃입니다. 스페이스랩의 선생님들은 어린이들이 친근하게 우주를 접할 수 있는 길잡이가 되어줄 것입니다.

김정현 대표이사

스푸트니크 61년, 암스트롱의 달착륙으로부터 49년이 지나는 사이, 우주기술은 혁명적으로 발전되었습니다. 우주는 더이상 미지의 영역이 아닌 인류가 탐험해야할 필연적인 공간입니다. 대한민국의 어린이들이 그 우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이끌겠습니다.

 

기계공학 전공

우주탐사학 석사 과정

김일훈 박사님

1992년, 처음 4인치 반사 망원경으로 플레이아데스성단을 처음 보았을때 천문학자가 되어야 겠다는 결심을 한 것 같네요. 

그때 느꼈던 감동과 그동안 쌓은 연구 결과를 어린 친구들과 함께 나누고 싶어요.

 

 

경희대학교

우주과학 박사

이정애 박사님

20년 넘게 밤하늘을 바라봐 왔습니다. 눈으로, 망원경으로, 컴퓨터로 저 어둠 속 미지의 세계를 탐구해왔습니다. 늘 제가 가진 것을 나누는 순간에 더 큰 행복을 느꼈습니다. 제가 가진 작은 과학적 호기심과 지식이 누군가의 꿈과 희망의 밑거름이 되기를 바랍니다.

 

과학기술연합대학원(UST)

천문학 박사

김태영 선생님

언제 어디서든 남들과 조금 다른 시각을 가지고, 새로움에 대해 생각하고 관찰하는 습관은 저에겐 작은 군것질 같은것입니다.

그 과정을 통해 그려지는 재밌는 창조적 상상속으로 친구들을 초대합니다. 

슈트트가르트 국립예술대학교

서양회화 석사

가두연 선생님

지구생명체의 생물학적 발달과정 및 지적생명체 알고리즘을 우주분야로 확대하여 우주생물학 개념을 정립하여 인류 이외의 또 다른 지적생명체의 존재여부와 인류의 우주정착 가능성을 어린이와 함께 탐구하겠습니다.

 

생물학 전공

천문학 석사 과정

강선아 선생님

우리 어린이들이 넓은 꿈을 펼치며 자라야 할 무대는 우주입니다. 많은 아이들을 만나며 아이들이 말하는 우주와 별에 대해서 함께 생각하고 우리들의 이야기로 만들어 나가는 즐거움을 키워가는 곳으로 만들겠습니다.

 

천문학 석사

청소년지도사

김진규 선생님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은 항상 제 기대를 넘어서 왔습니다. 하늘의 수많은 별과 행성 많은 천체들을 바라보면서 다가올 미래의 대한 무한한 호기심과 기대감을 가지고 아이들과 같이 공유하고 싶습니다.

청소년상담학 전공

청소년지도사

김태양 선생님

아름다운 밤하늘만큼 아름다운 게 배우자하는 열정이 아닐까합니다. 학생에게 좋은 가르침을 주고, 학생에게 배움을 얻는 선생님이 되었으면 합니다.

 

 

지구과학교육 전공

과학교육 석사 과정

박솔 선생님

인류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와 꿈을 품은 우주는 하나의 작은 불꽃입니다. 아이들의 무한한 가능성과 놀라운 상상력이라는 심지에 그 불꽃을 피워 세상을 빛낼 주인공이 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천문우주과학전공

미술학 서양화전공 석사

박재현 선생님

어릴적 보았던 깨끗한 직녀성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아름다운 우주속 천체들을 사람들과 나누고 싶다는 생각에 늘 공부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배움을 통해 사람들과 조금 더 많은 우주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즐거운 별선생님이 되고싶습니다.

 

과학교육 석사 과정

우민경 선생님

처음 망원경으로 하늘을 볼때 설명해주던 대학생 언니오빠들을 보고, 그런 멋진 어른이 되고 싶었습니다. 아이들의 궁금증을 해결해 줄 수 있는 멋진 선생님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응용물리학 전공

차인경 선생님

광학을 전공하면서 망원경에 관심이 생기고 밤하늘을 올려다보게 되었습니다. 밤하늘을 올려다보는 것 만큼 경이로운 것은 없습니다. 더 나아가 저 먼 우주 끝까지 바라볼 수 있는 그 날까지 탐구하며 나누도록하겠습니다.

 

광학공학 전공

최나현 선생님

어릴 적, 밤하늘의 별을 보며 미래를 꿈꿔왔습니다. 이제는, 어릴 때의 저와 같은 마음으로 별을 바라볼 학생들의 꿈을 지켜주는 선생님이 되겠습니다. 

 

 

우주과학 전공

우주탐사학 전공 석사

최순학 선생님

밤하늘 가득히 수놓은 별들을 본다면 누구나 천문학자가 되고싶을것이라는 은사님의 말씀, 가슴깊이 새겨두고있습니다. 자꾸보면 닳을까봐 혼자만 아껴보던 아름다운 밤하늘! 이제 여러분에게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물리교육 전공

관련사이트 바로가기